마한교육문화회관, 도서 추천 키오스크 ‘플라이북 스크린’ 서비스 도입

전북 익산 마한교육문화회관, 도서관 이용자 위한 실시간 도서 추천 키오스크 설치

빅데이터 기반 온라인 도서 플랫폼 플라이북(대표 김준현)이 전북 익산 마한교육문화회관에 도서 추천 키오스크 ‘플라이북 스크린(FLYBOOK Screen)’ 서비스를 제공해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플라이북 스크린은 공공도서관에 설치되는 도서 추천 디바이스로, 43인치 터치스크린을 통해 무료로 실시간 책 추천 서비스를 제공한다.

도서관 이용자가 △연령 △성 △관심 분야 △기분 상태 등을 키오스크에 입력하면 개인 취향에 맞는 도서를 추천 받을 수 있다. 추천 받은 도서의 세부 정보와 대여 가능 여부도 즉시 확인할 수 있으며 실시간 문자메시지(SMS)로 서가 위치를 제공 받는다.

마한교육문화회관은 플라이북 스크린이 보유한 250만여 권의 도서 데이터를 바탕으로 도서관 이용자들에게 실시간 도서 추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마한교육문화회관 관계자는 “정보의 바다 위에서 무슨 책을 읽을지 몰라 독서를 시작하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도서 추천 키오스크가 뱃길을 밝혀주는 등대와 같은 의미가 되었으면 한다”며 서비스 도입의 취지를 밝혔다. 플라이북 김준현 대표는 “면밀한 데이터 분석을 통해 도서관 회원들의 이용 패턴과 요구 사항을 서비스에 반영할 계획”이며 “도서 추천 기술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공공도서관 활성화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현재 플라이북 스크린은 서초구립반포도서관을 비롯해 서울, 경기, 광주, 경북, 전북 등 전국의 여러 공공도서관에 도입돼 이용자들에게 실시간 도서 추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Credit
Editor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