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글로벌 모바일 UX 트렌드

기술이 인간에게 향할 수 있도록 발전하는 모바일 UX 트렌드

기술이 발전할수록 우리는 ‘기술의 활용’ 차원을 넘어 다음과 같은 의문에 마주한다. ‘이 기술이 내 삶에 실질적으로 어떤 의미를 갖게 되는지’ 말이다. 때문에, 기술이 인간을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그 가능성을 실현해주는 역할이 있다. 바로, UX다.

mobile에서 AI로 진입단계에 놓여 있는 지금의 UX

예컨대, 위와 같이 AI로의 진입 단계에 놓여 있는 지금. AI 기술의 대표적인 서비스 ‘AI 스피커’를 떠올리면 흔히 다음과 같은 기대를 하게 된다. 마치, 사람처럼 자연스러운 대화를 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 UX는 사람이 기술에 기대하는 이러한 요소들을 위해, 때로는 ‘의인화 요소를 부여한 개성 있는 페르소나’를 부여해 감성 요소를 충족하기도, 자연스러운 대화흐름이 이어질 수 있는 ‘대화 시나리오를 설계’하는 방식으로 사람과 기술 사이를 연결한다.

기술과 사람 사이를 연결하는 UX의 역할

그렇게 기술의 발전에 따라 빠르게 변하기도, 혹은 그럼에도 여전히 유지되기도 하는 모바일 UX 트렌드. 김준미 라이트브레인 수석이 발표한 몇 가지 키워드를 통해 살펴보자.

기술의 발전에 따라 빠르게 변하기도, 혹은 그럼에도 여전히 유지되기도 하는 모바일 UX 트렌드

① Invisible Interface Design

이전의 정보 탐색 패러다임인 정보의 구조, 흐름, 구성, 배치, 형태를 단번에 뒤흔들고 있다. 이제는 사용자의 의도를 파악하고 선대응, 제안, 추천, 단축, 강조를 해야 하는 시대다.

② Visual Storytelling

이야기를 가지는 캐릭터는 실제 세계와의 강력한 시각적 연관성을 설정하고, 전달력을 높이며 상호작용을 보다 인간과 유사하게 만든다.

③ Emotional Design

서비스가 사용자와 교류하고 기억할 만한 경험을 만드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감성을 통하는 것. 텍스트로는 표현할 수 없는 감정을 표현하는 가장 정확한 방법이기도 하다. 감성지능이 모바일 경험에 통합되어 더욱 즐겁고 매력적인 경험을 만든다.

④ Data Design

갈수록 정교하고 구체화된 UX는 단순히 추측이나 짐작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물리적인 데이터에 기반해 매우 정확하게 서비스를 제공한다. 때문에, 어떤 데이터를 어떻게 수집하고, 이용할 것인지를 디자인하는 것이 중요한 화두가 됐다.

Credit
Editor
PhotographPhoto by NordWood Themes on Unsplash
Speaker김준미 라이트브레인 수석
Reference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