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WA코리아, 이마트 ‘와이너리 캠페인’으로 ‘뉴욕 페스티벌’ 금상 수상

국내 출품작 중 유일하게 ‘필름 크래프트(Film Craft)’ 부문 금상(First Prize Award) 수상 쾌거

글로벌 독립광고회사 TBWA코리아(대표이사 이수원)가 제작한 이마트 ‘와이너리 캠페인’의 ‘WINE IS NORMAL’ 편이 세계적인 광고제 ‘2019 뉴욕 페스티벌(2019 New York Festival Advertising Awards)’에서 ‘필름 크래프트(Film Craft)’ 부문 금상(First Prize Award)을 수상했다.

지난 1957년 창설된 뉴욕 페스티벌은 칸 국제 광고제, 클리오 광고제와 함께 세계 3대 광고제 중 하나로 꼽히며, 세계 마케팅 트렌드를 이끄는 50개국 이상의 리더들로 구성된 심사위원 300여명의 엄격한 심사를 통해 진행된다.

이번 금상 수상작인 이마트 ‘와이너리’ 캠페인의 ‘WINE IS NORMAL’편은 이마트 와인장터 홍보를 위해 TBWA코리아가 제작한 웹 다큐멘터리로, 와인이 특별하고 비싸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일반 소비자들이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주류라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기획됐다.

‘와인’ 하면 떠오르는 고급스러움 대신 농촌 시골마을의 할머니와 할아버지들이 새참과 함께 와인을 마시거나 소를 타고 가면서 와인을 디캔팅하고, 처마 밑에는 메주나 곶감 대신 와인을 걸어놓는 신선한 장면들로 런칭 이후 업계에 반향을 일으키며, 지난 1월 진행된 ‘2019 서울영상광고제’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한 바 있다.

이마트 ‘와이너리’ 캠페인을 제작한 남현우 TBWA코리아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프로젝트 과정에서 함께 노력한 이마트 광고주, 같이 고생해 준 스태프들과 당촌리 주민분들이 생각난다. 순자 할머니를 대신할 사람이 없고, ‘Normal(노말)’ 대사를 하는 할머니를 대신할 사람이 없는 것처럼 각자의 역할을 잘 해줬기 때문에 좋은 프로젝트가 탄생했다고 생각한다”며, “일하고 나서 남는 것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늘 생각하는데 이번 프로젝트 후에는 사람이 남은 것 같아 이번 수상이 더욱 뜻깊다”고 밝혔다.

또한 이마트 CMO 최훈학 상무는 ““이번 뉴욕 페스티벌 금상 수상으로 와인 대중화를 위한 이마트의 노력이 영상 콘텐츠로도 인정 받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Credit
Editor
PhotographTBWA코리아 제공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